'며느리'들을 위한 시

야동 | 댓글 0 | 조회수 11030
작성일

저번제사 지나갔네 두달만에 또제사네




내눈내가 찔렀다네 어디가서 말못하네




할수없이 그냥하네 쉬바쉬바 욕나오네




지갑열어 돈냈다네 중노동도 필수라네




제일먼저 두부굽네 이것쯤은 가비얍네




이번에는 나물볶네 네가지나 볶았다네




냄비꺼내 탕끓이네 친정엄마 생각나네




이제부턴 가부좌네 다섯시간 전부치네




부추전은 쉬운거네 스물댓장 구워냈네




배추전은 만만찮네 이것역시 구웠다네




동그랑땡 차례라네 돼지고기 두근이네




김치전도 굽는다네 조카넘이 먹는다네




기름냄새 진동하네 머리카락 뻑뻑하네




허리한번 펴고싶네 한시간만 눕고싶네




그래봤자 얄짤없네 입다물고 찌짐굽네




남자들은 티비보네 뒤통수를 째려봤네




주방에다 소리치네 물떠달라 지랄떠네




속으로만 꿍얼대네 같이앉아 놀고싶네




다시한번 가부좌네 음식할게 태산이네




꼬치꿰다 손찔렸네 대일밴드 꼴랑이네




내색않고 음식하네 말했다간 구박이네




꼬치굽고 조기굽네 이게제일 비싸다네




맛대가리 하나없네 씰데없이 비싸다네




남은것은 장난이네 후다다닥 해치우네




제삿상이 펼쳐지네 상다리가 부러지네




밥떠주고 한숨쉬네 폼빨역시 안난다네




음식장만 내가했네 지네들은 놀았다네




절하는건 지들이네 이내몸은 부엌있네




제사종료 식사하네 다시한번 바쁘다네




이내손은 두개라네 지들손은 졸라많네




그래봤자 내가하네 지들끼리 먹는다네




부침개를 썰어놓네 과일까지 깎아놓네




이제서야 동서오네 낯짝보니 치고싶네




윗사람이 참는다네 안참으면 어쩔거네




손님들이 일어나네 이제서야 간다하네




바리바리 싸준다네 내가한거 다준다네




아까워도 줘야하네 그래야만 착하다네




남자들도 일한다네 병풍걷고 상접었네




무지막지 힘들겠네 에라나쁜 놈들이네




손님가고 방닦았네 기름천지 안닦이네




시계보니 열두시네 내일아침 출근이네




피곤해서 누웠다네 허리아파 잠안오네




뒤척이다 일어났네 욕할라고 일어났네




컴터켜고 글쓴다네 그래봤자 변함없네




다음제사 또온다네 그때역시 똑같다네




짐싸갖고 도망가네 어딜가도 살수있네




아들놈이 엄마찾네 그거보니 못가겠네




망할놈의 제사라네 조상들이 욕하겠네




그렇지만 힘들다네 이거정말 하기싫네




명절되면 죽고싶네 일주일만 죽고싶네




십년동안 이짓했네 사십년은 더남았네

1. 후불제 물건받고 입금


2. 선불제 초특가 각종이밴트상품


3. 선불제 1 : 4 이밴트

공지사항
베스트